앱 시장 분석 솔루션 ‘앱에이프2.0’ 본격 출시

0 SHARES

– 소프트뱅크, 킹(king)사도 이용하는 빅데이터 기반 앱 시장 분석 솔루션
– 2.0버전에서 ‘헤비∙라이트’ 유저확인 기능 등 대규모 업그레이드
– 슈퍼셀 및 은행권과 계약, 2.0버전으로 본격 한국 출사표

글로벌 IT기업 풀러(Fuller, 한국 지사장 김영빈)는 프리미엄 앱 및 시장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앱에이프(App Ape)’를 2.0 버전으로 업그레이드하고, 본격적인 한국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엡에이프는 패널 기반 빅데이터를 통해 모바일 시장 동향을 분석하는 서비스로, 국내에서 출시된 대부분 앱의 MAU, DAU, 성별/연령대별 비율은 물론, 시간대별 사용자 수, 실행 횟수, 동시소지앱 등 각 앱별로 세분화된 지표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타사 앱의 동시소지앱 및 시간대별 이용자 수 등 다수의 앱을 비교 분석할 수 있으며, 전문 데이터 분석팀을 통해 앱의 삭제 원인까지 파악할 수 있는 리포트를 제공하는 등 국내 광고대행사와 마케터들로부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업그레이드 버전인 앱에이프 2.0 버전에서는 이보다 더욱 강력한 기능이 제공된다.

우선 각 앱별로 비활성 유저와 헤비, 미들, 라이트 유저 등 이용빈도별 유저 비율을 확인할 수 있다. 현재 모바일 게임은 상위 1%가 전체 매출의 90%를 차지하는 만큼, 월간 실행 횟수가 20일 이상인 헤비유저에 대한 파악은 필수적이다.

한편 신규 설치 사용자수와 설치횟수가 하루 단위까지 제공되어 마케팅 비용 투입 비용에 따른 유저 증가 수를 월 단위가 아닌 일 단위로 세분화하여 체크할 수 있다. 또 설치 사용자수는 일간, 주간, 월간으로 성별 및 연령별로 세분화 되어있어, 특정 타겟만 분석이 가능하기 때문에 효율적인 마케팅 계획에 활용 가능하다.

성별, 연령대별 비율의 추이도 그래프로 시각화하여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1.0에서는 일일이 날짜를 선택해줘야 했던 UI가 더욱 입체적으로 개선되었다. 이 같은 편리한 UI는 앱에이프 2.0 전반에 적용됐다.

1.0버전에서 가장 인기 있었던 기능 중 하나인 ‘동시소지앱’도 실행 직전, 직후에 사용되었던 앱 리스트를 보여주는 방식으로 업그레이드 될 예정이고, 스토어의 과거 정보도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될 예정이다.

김영빈 풀러 한국 지사장은 “앱에이프의 정확하고 심도 있는 분석 기능 덕분에 한국 진출 후 클래시로얄의 개발사인 ‘슈퍼셀’과도 사용 계약을 마쳤으며, 은행권을 비롯한 비 게임 분야도 속속 앱에이프 솔루션을 선택하고 있다”며 “더욱 강력해진 앱에이프 2.0으로 한국에서 제대로 된 프리미엄 앱 분석 솔루션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프리미엄 앱 분석 솔루션 ‘앱에이프(App Ape)’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앱에이프 공식 홈페이지(https://appa.p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풀러(Fuller) 회사 소개 / https://fuller-inc.com/ko/

2011년 설립된 풀러는 2015년 아사히 社로부터 일본을 대표하는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2016년에는 대표(Shuta Shibuya)가 美 포브스 선정 ‘아시아 영향력 30인’에 포함되었다. 소프트뱅크, 세가, 아사히신문 등의 기업에 앱 분석 솔루션 ‘앱에이프’를 제공 중이다. 2016년 말 한국에 진출한 풀러는 슈퍼셀과 네오위즈, 이노션, 기업은행 등 굵직굵직한 기업이 앱에이프 솔루션을 도입하도록 했고, 앱에이프 2.0으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