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장 분석 서비스 앱에이프, 4개국 데이터 동시 출시 및 무료 공개

0 SHARES

일본 IT기업 풀러(Fuller, 한국 지사장 김준범)에서 운영하는 앱 시장 분석 솔루션 ‘앱에이프(App Ape)’가 4개국 데이터를 동시에 출시, 기간 한정으로 무료 제공을 시작하였다. 이번에 추가된 국가는 인도, 인도네시아, 독일, 브라질의 4개국이다. 이로써 앱에이프는 기존의 8개국에 더해 총 12개국의 스토어 정보와 스토어 랭킹, 7개국의 모바일 이용 동향 데이터를 제공하게 되었다.

앱에이프는 모바일 앱 시장의 활성화와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하여 해외 시장의 모바일 데이터 수집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그 결과, 한국과 일본, 미국에 이어 인도, 인도네시아, 독일, 브라질의 4개국 데이터를 추가로 제공하기에 이르렀다.

인도와 인도네시아, 브라질은 최근 급격하게 성장하며 앞으로도 그 성장세가 기대되는 시장 중에 하나다. 또한, 이미 성숙기에 접어든 독일 시장의 경우 국내 시장에 비교하여 어떤 동향을 보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엡에이프는 패널 기반 빅데이터를 통해 모바일 시장 동향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시장에 출시된 대부분 앱의 사용자 수, 성별/연령대별 비율, 동시 소지 앱 등 50개 이상의 세분화된 지표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경쟁 앱의 동향 등 다수의 앱을 비교 분석할 수 있으며, 시장의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다는 점에서 국내외 게임사, 앱 개발사, 광고대행사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앱에이프는 이번 4개국 데이터 출시를 기념하여 무료 공개 행사를 진행한다.
앱에이프(https://dashboard.appa.pe)에 가입하면, 무료 회원이라도 이번에 추가된 4개국의 ‘안드로이드’ 및 ‘iOS’ 앱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다. 해당 행사는 2018년 9월 20일부터 당분간 진행될 예정이다.

기존 회원의 경우 별다른 절차 없이 4개국 데이터를 확인해 볼 수 있다.

김준범 풀러 한국 지사장은 “앱에이프의 정확하고 심도 있는 분석 데이터를 통해 막연하게만 알고 있던 모바일 시장의 현황을 구체적으로 확인하고, 데이터의 유용성에 대해 느껴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프리미엄 앱 분석 솔루션 ‘앱에이프(App Ape)’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앱에이프 공식 홈페이지(https://ko.appa.p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끝>

▶풀러(Fuller) 회사 소개 / https://fuller-inc.com/ko/

2011년 설립된 풀러는 2015년 아사히 社로부터 일본을 대표하는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2016년에는 대표(Shuta Shibuya)가 美 포브스 선정 ‘아시아 영향력 30인’에 포함되었다. 소프트뱅크, 세가, 아사히신문 등의 기업에 앱 분석 솔루션 ‘앱에이프’를 제공 중이다. 2016년 말 한국에 진출한 풀러는 슈퍼셀과 네오위즈, 이노션, 기업은행 등 굵직굵직한 기업이 엡에이프 솔루션을 도입하도록 했고, 지속적인 서비스 업데이트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 중이다.

문의: 김준범 풀러 한국 지사장 / 010-5566-6988 / junbeom.kim@fuller.co.j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