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 속 세상] 앱 데이터로 보는 ‘취업 준비’ 흔적 따라가기

ハッシュタグ
0 SHARES

해당 콘텐츠는 앱에이프(App Ape)스마트포스팅이 파트너십으로 제공해 드리는 기사입니다.

지난달 26일,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이다. 오후 6시 무렵,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자소설닷컴이 올랐다.
자소설닷컴은 자기소개서 작성 사이트다. 기업의 채용 공고부터 지원자와 합격자 분석까지 취업 준비생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실시간 검색어 1위로 오른 날은 서버 오류로 한때 해당 사이트 접속이 어려웠다. 하반기 공채를 앞두고 많은 사용자가 왕성한 활동과 접속 오류에 대한 궁금증이 겹쳤던 날이다.

웹보다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에 익숙한 2030세대의 동향은 어땠을까? 인플루언서 마케팅 기업 스마트포스팅이 모바일 시장분석 서비스 앱에이프의 데이터(안드로이드 단말기 기준, 패널 약 20만대 분석)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자소설닷컴의 최근 주간 활성 사용자 수(WAU)는 급격히 증가했고, 특히 추석 연휴 바로 다음 주인 10월 1일 주차의 WAU는 약 15만 명 내외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시간을 더 거슬러 올라가, 지난 4월 9일 주차 자소설닷컴의 WAU는 약 10만 명으로 고점을 찍은 뒤 계속 줄었다. 그러던 것이 6월 25일 주차에 접어들어 저점을 찍었는데, 이는 고점 대비 약 45%나 줄어든 수치다. 이후 다시 반등하는 모습을 그린 그래프는 9월에 올 최고점을 새롭게 갈아치웠다. 1년에 2번, 고점 이후 저점. 다시 고점을 그리는 ‘쌍봉 낙타’ 그래프는 무엇을 의미할까?

한 템포 빠른 국내 대표 취업포털, 사람인과 잡코리아

결론부터 말하면 취업 관련 서비스의 경우 1년에 2번 호황을 맞는다. 국내 대표 취업포털로 알려진 ‘사람인’과 ‘잡코리아’ 앱 역시 상하반기 두차례 고점 그래프를 그리지만 산발적으로 이뤄지는 경력직 채용 공고가 많아 자소설닷컴보다는 확연한 ‘쌍봉 낙타’그래프는 아니다. 앱 성격과 핵심 기능, 주요 특징 등에 따라 이용자가 몰리는 시기는 조금씩 달랐다.

사람인 앱의 WAU는 지난 달 17일 주차 때 약 40만 명을 웃돌며 고점을 찍었다. 10월 들어 2주 전보다 10% 가량 사용자 수가 줄었지만, 8월 마지막 주부터 시작된 증가세는 유지됐다. 사람인의 올해 최고 WAU 기록은 3월로, 3월 12일 주차 때 약 50만 명을 밑돌았다.

사람인이 주간 활성자 수 고점을 찍은 시기는 자소설닷컴보다 약 4주나 앞섰다. 기업 연봉 정보와 면접 후기 등 좀 더 깊은 정보를 취득할 수 있는 ‘잡플래닛’과 비교해도 사람인의 하반기 고점은 약 보름, 상반기 고점은 한달 정도 앞선다. 잡플래닛의 WAU 상반기 고점은 4월 16일, 하반기는 지난 10월 1일 주차였다.

‘잡코리아’ 역시 사람인과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잡코리아의 하반기 WAU 최고점은 지난 9월 3일 주차와 10월 1일 주차였다. 상반기 최고점은 3월 12일 주차로 잡플래닛 활성 사용자 수 고점보다 짧게는 약 보름에서 길게는 한달 전 미리 고점을 찍었다.

두 달 간의 흔적, 그리고 블라인드

이번 앱 데이터를 분석하는 과정에서 한가지 더 재미있는 점을 발견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소셜 카테고리로 분류되어 있는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의 WAU와 시간별 활성 사용자 수(HAU)가 그렇다.

지난 상반기 공채 시즌, 블라인드의 최고 WAU는 4월 30일 주차로, 약 45만 명을 웃돌며 올 들어 가장 높은 사용자 수를 보였다. 잡플래닛 보다는 2주, 자소설닷컴보다는 3주, 사람인과 잡코리아 보다는 약 두 달이나 늦은 뒤였다. 회사와 직장 생활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가 실시간으로 오고 간다는 점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블라인드. 지난 10월 1일 주차 블라인드의 WAU는 약 35만 명을 밑돌며 하반기 시즌을 맞아 9월 이후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아직 하반기 공채 시즌이 마무리되지 않은 것을 감안해 상반기 데이터만 보면, 취업을 준비하는 이들의 행동은 이렇게 유추해볼 수 있다. 우선 3월 2주 차에 사람인과 잡코리아 앱을 방문한다. 다양한 채용 공고를 확인한 뒤 서류 전형 마감 기일과 면접 일정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4월 둘째 주부터 사람인과 잡코리아에 이어 자소설닷컴과 잡플래닛을 통해 갖가지 정보를 취득한다.

자소설닷컴과 잡플래닛의 도움으로 서류와 면접 전형을 마친 지원자는 입사를 앞두고 회사의 좀더 솔직한 얘기가 궁금하다. 내가 갈, 또는 가야 할 회사는 어디인지 블라인드를 통해 옥석을 마지막으로 가린다. 직장인들의 솔직한 얘기는 주로 퇴근 후에 이뤄진다. 지난 9월 블라인드의 평균 HAU가 가장 높았던 시간은 밤 9시. 올 들어 가장 높은 WAU를 기록했던 4월에도 밤 9시가 절정이었다. 반면 사람인의 절정은 오후 4시, 잡코리아 오후 12시, 잡플래닛은 오후 5시로 나타났다. 직장인들의 근무가 한창인 시간이다.

한편 이번 조사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약 20만 대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신뢰 수준은 95%(±0.3%)다.

[앱 속 세상]
앱 속 세상은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스마트포스팅’과 모바일 앱 분석 서비스 ‘앱에이프(App Ape)’가 공동 조사 분석한 각종 애플리케이션 정보를 바탕으로 작성하며, 단순한 수치 나열 보다는 시의성, 영향도, 희귀성 등 가치 있고 재미있는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글 / 스마트포스팅 김학철 매니저(kyle@smartposting.net)
편집 / IT동아 이상우 기자(lswoo@itdonga.com)


모바일 시장 분석 서비스 앱에이프를 오는 지스타 2018에서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BTB플로어 1층의 ‘M02’ 부스에 방문하셔서 앱에이프를 체험해보세요!

또한 현재 앱에이프에서는 신규로 추가된 4개국(독일,인도,인도네시아,브라질)의 데이터를 10월 말까지 무료로 공개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 회원가입 후 확인해 보세요!


해당 콘텐츠에 데이터를 제공한 앱에이프는 2013년 일본에서 출시한 모바일 시장 분석 서비스입니다.

일본의 빅데이터 처리 기술력을 바탕으로 출시된 대부분의 앱에 대해 50개 이상의 상세 지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서비스 인지도 조사에서도 1위에 자리하며 일본 대표 모바일 시장 분석 서비스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와 iOS 마켓 데이터를 9만 9천 원에 이용할 수 있는 신규 플랜을 선보였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appapesupport@fuller-inc.com)